> 전경련 활동 > 언론홍보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5월 전망 기업경기동향조사(BSI)
작성자 이상호 팀장 / 경제정책팀 작성일 2022-04-26
첨부파일  [전경련] 4월 26일(화) 석간_5월 전망 기업경기동향조사(BSI) 보도자료.hwp      통계편_2022.05.xlsx

5월 종합경기 BSI 97.2, 4월(99.1)에 이어 2개월 연속 부진 

 

- 제조업(4월 94.8, 5월 93.1), 비제조업간(4월 104.6, 5월 102.0) 양극화 지속 

 * 비제조업의 ‘호조’는 위드코로나 조치 강화로 인한 대면 서비스 활성화 기대감 때문

- 제조업 BSI(93.1), 원자재가·공급망 교란으로 ’20.10월(83.4) 이후 19개월 만에 최저

- 채산성(96.3)·자금사정(96.6)은 생산원가·금리 상승으로 악화

- 수입관세 인하, 주요국들과의 협력 강화 통한 기업 피해 최소화 필요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가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 조사 결과, 5월 BSI 전망치는 97.2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달(4월 BSI 99.1)에 이어 2개월 연속 기준선 100을주1)  하회한 수치로, 전경련은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로 인한 국내 및 세계경제 위축이주2) 경기전망 부진의 주요 원인이라고 설명했다.

* 주1) BSI가 100 보다 높으면 전월대비 긍정적 경기 전망, 100보다 낮으면 전월대비 부정적 경기 전망

* 주2) IMF는 4.19일 러·우 전쟁 등에 의해 한국 포함(3.0→2.5%) 총 143개국 경제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




  업종별 BSI는 제조업과 비제조업의 경기전망이 2개월 연속 양극화 현상을 보였다. 5월 제조업 전망치는 93.1을 기록하여 4월(94.8)에 이어 지속 부진한 반면, 5월 비제조업 전망치는 102.0으로 4월(104.6)과 마찬가지로 낙관적이었다.

  전경련은 비제조업이 호조세를 보이는 것은 정부의 위드코로나 조치 강화주3)에 따른 대면 서비스 활성화에 주로 기인했다고 밝혔다.
* 주3) 정부, 4.18일부로 다중이용시설 영업시간 및 사적모임 인원 제한 전면해제 발표(4.15일)

  한편, 제조업 전망(93.1)은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한 원자재·에너지가격 고공행진, 중국상해 봉쇄發 공급망 차질 등의 영향으로 2020년 10월(83.4) 이후 19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전경련은 제조업 중 자동차‧운송장비업, 비금속 소재‧제품업 등의 전망이 가장 부진한데, 이는 철광석, 유연탄 등 핵심 원재료 가격의 고공행진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물류 중심지주4)인 상해 봉쇄 장기화에 따른 대(對)중국 중간재 수입주5) 차질 우려에 기인한다고 분석했다.
* 주4) 상해항 연간(’21년 기준, 잠정치) 컨테이너 물동량 4700만 TEU로 세계 1위(코트라, ’22.4월)
* 주5) 대중국 중간재 수입 의존도 50% 이상 품목(산업硏, ’21.11월): 韓 604개, 日 475개, 美 185개​


  부문별 BSI를 살펴보면, 내수(104.3), 투자(104.0), 고용(105.9)은 긍정적 전망을 보인 반면, 채산성(96.3), 자금사정(96.6), 수출(99.4), 재고(100.9)는주6) 부정적 전망을 나타냈다. 전경련은 채산성이 부진한 주요 원인으로 원자재發 생산원가 상승 및 항만 적체로 인한 물류비 상승을 꼽았다. 자금사정 악화 요인으로는 생산원가 상승뿐만 아니라 기준금리 인상주7)으로 인한 이자부담과 채권금리 상승에 따른 자금조달 어려움을 지적하였다. 실제로 3년물 기준 회사채 시장금리는 2022년 3월 3.03%로, 전년 동월(2021년 3윌) 대비 0.94%p 상승했다.
* 주6) 재고는 기준선 100을 상회할 경우 부정적 전망(재고 과잉)을 의미
* 주7) 한국은행은 4월 금융통화위원회(4.14일)에서 기준금리 0.25%p(1.25→ 1.50%) 인상



  추광호 전경련 경제본부장은 “우리나라는 소규모 개방경제 국가로 기업들이 국제 원자재가격 변동, 글로벌 공급망 교란에 특히 취약한 구조”라며, “주요 수입 원자재에 대한 수입관세 인하, 세부담 완화 등을 통해 기업 채산성 악화를 최소화하고 주요 교역국과의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하여 공급망 안정화에 힘써야 한다”고 주장했다.
 ​

[ 제554회 기업경기동향조사(BSI) 개요 ]​​


 ㅇ 조사기간  : 2022. 4. 11(월) ~ 4. 15(금)

 

 ㅇ 조사대상  : 업종별(금융업 제외) 매출액 순 600대 기업

                    ↳ 응답률 54.0%, 324개사 응답

 

 ㅇ 조사항목  : 종합경기를 비롯한 8개 부문*의 ’22년 4월 동향과 5월 전망

                   (각 항목은 전월실적 대비 변화 방향을 긍정/보통/부정의 3단계로 판단)

                     * 각 부문별 전망은 [첨부 2] 참고

 

 ㅇ 조사방법  : 응답기업 담당자의 자기 기술과 조사원의 질의 기술 병행

 

 ㅇ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 산출 : 부문별, 업종별로 아래의 계산식에 따라 산출

 

 

   ※ 일반적으로 BSI가 기준치 100 보다 높을 경우 경기 전망을 긍정적으로 판단하며, 100보다 낮을 경우 부정적으로 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