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경련 활동 > 언론홍보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4월 전망 기업경기동향조사(BSI)
작성자 이상호 팀장 / 경제정책팀 작성일 2022-03-30
첨부파일  [전경련] 3월 30일(수) 석간_4월 전망 기업경기동향조사(BSI) 보도자료.hwp      [첨부] 통계편_2022.04.xlsx

4월 BSI 99.1, 우크라이나 사태로 한달만에 다시 100 하회

    (※채산성·수출 악화가 주요 부진 원인)


- [채산성 전망(96.8)] 러·우 전쟁 장기화에 따른 국제 원자재가 상승에 부진  

* 러시아 생산량 많은 원유, 니켈(차량 배터리 소재) 가격 폭등에 석유화학(75.9), 운송장비(81.3) 타격

- [수출 전망(97.4)] 중국 대도시(상해, 심천) 봉쇄, 루블화 환차손 등 영향

- 원자재가 상승 피해업종·수출기업 지원 강화로 전쟁 영향 최소화 필요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가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 조사 결과, 4월 BSI 전망치는 99.1을 기록했다. 지난 달(102.1) 기준선 100을주1) 상향 돌파한 이후 한 달 만에 재차 100을 하회한 것이다. 전경련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의 장기화 양상으로 인한 국제 원자재가 폭등, 중국 대도시(상해, 심천) 봉쇄 등이 기업 채산성과 수출에 악영향을 끼쳤다고 풀이했다.
* 주1) BSI가 100 보다 높으면 전월대비 긍정적 경기 전망, 100보다 낮으면 전월대비 부정적 경기 전망



  부문별 4월 BSI 전망치는 고용(107.5), 투자(103.2), 내수(102.9) 3개 부분이 긍정적으로 전망되었다. 반면 채산성(96.8), 수출(97.4), 자금사정(97.4), 재고(100.9)주2)가 부진할 것으로 조사되었다. 

* 주2) 재고는 100 이상일 경우 부정적 답변(과잉재고)을 의미


  전경련은 기업들의 채산성(96.8) 악화 전망은 국제 원자재가격 상승 영향에 따른 것으로 풀이했다. 특히 전쟁 장기화 및 주요국의 러시아산 원자재 수출제재 우려로 러시아의 글로벌 생산비중이 높은주3) 원유 및 니켈 가격이 폭등하면서, 석유화학(75.9)과 자동차·운송장비(81.3)주4) 업종이 제조업 중 경기전망이 가장 부진했다.

* 주3) ’20년 기준 러시아 글로벌 생산비중(BP Statistical Review of Energy 2021, Statista)  : 석유 12.6%(세계 2위), 니켈 11.2%(세계 3위)

* 주4) 니켈은 차량용 배터리의 핵심 소재로 사용




  ​수출(97.4)의 경우에도 러·우 전쟁이 부정적 영향을 끼쳤다. 전경련은 한국이 러시아의 비우호국 명단주5)에 포함되면서, 우리 기업들이 러시아 수출대금을 루블화로 지급받을주6) 경우 환차손주7)을 입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전쟁에 이어, 중국 대도시 봉쇄도 악재로 작용했다. 전경련은 최근 코로나 확산으로 전세계 컨테이너 물동량 1위, 4위 항만을 보유한 상해와 심천이 봉쇄주8)되면서, 기업들이 최대 교역국인 중국으로의 수출길이 막히는 것을 우려했다고 밝혔다.

* 주5) 3.7일(현지시각) 러시아 정부는 對러 경제제재 동참국(한국 포함) 등 48개국 비우호국 지정  
* 주6) 비우호국에 대한 조치 : 대외채무(수출대금 등) 루블화로 지급 가능 등(산업통상자원부) 
* 주7) 원/루블화 환율(한국은행) : 15.15원(2.24일)→ 12.53원(3.24일)
* 주8) 상해 3.12일 준봉쇄(학교운영 중단, 국제선 착륙 금지 등) 이후 3.27일 전면 봉쇄(주민외출 금지, 공장가동 중단 등) 조치, 심천 3.12일 전면 봉쇄 이후 3.18일 부분적 해제



​​  업종별 경기전망은 제조업과 비제조업이 달랐다. 채산성・수출 악화 우려로 제조업의 4월 BSI(94.8)는 100선을 하회한 반면, 비제조업의 4월 BSI는 104.6으로 낙관적 경기전망을 보였다. 전경련은 대선 직후 부동산 규제 완화 기대감으로 건설(115.4) 부문이 강한 호조를 보이며 비제조업 전체 지수의 긍정 전망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추광호 전경련 경제본부장은 “러·우 전쟁이 당초 예상과는 다르게 장기화되고 있으며, 최대 수출국인 중국도 고강도 방역 정책을 견지하고 있어 우리 기업들의 피해가 심각해질 수 있다”라며, “화학·자동차 업종, 수출기업 등 대외 리스크 노출도가 높은 기업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

[ 제553회 기업경기동향조사(BSI) 개요 ]​​


 ㅇ 조사기간  : 2022. 3. 16(수) ~ 3. 22(화)

 

 ㅇ 조사대상  : 업종별(금융업 제외) 매출액 순 600대 기업

                    ↳ 응답률 57.5%, 345개사 응답

 

 ㅇ 조사항목  : 종합경기를 비롯한 8개 부문*의 ’22년 3월 동향과 4월 전망

                   (각 항목은 전월실적 대비 변화 방향을 긍정/보통/부정의 3단계로 판단)

                     * 각 부문별 전망은 [첨부 2] 참고

 

 ㅇ 조사방법  : 응답기업 담당자의 자기 기술과 조사원의 질의 기술 병행

 

 ㅇ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 산출 : 부문별, 업종별로 아래의 계산식에 따라 산출

 

 

   ※ 일반적으로 BSI가 기준치 100 보다 높을 경우 경기 전망을 긍정적으로 판단하며, 100보다 낮을 경우 부정적으로 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