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경련 활동 > 언론홍보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전경련-요즈마그룹 MOU 체결
작성자 정봉호 팀장 / 국제협력팀 작성일 2018-04-12
첨부파일  전경련-요즈마그룹 업무협약서.pdf

전경련-요즈마그룹, 韓 스타트업 양성에 ‘의기투합'​

- 전경련-요즈마그룹, 한국 청년 스타트업 양성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 양국 스타트업 간 교류지원, 이스라엘식 경제교육 추진 예정 


  전경련과 이스라엘 요즈마그룹이 청년 스타트업 양성을 위해 의기투합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과 이갈 에를리히 요즈마그룹 회장은 4월 12일(목) 오후 전경련회관에서「한국 스타트업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요즈마그룹, 벤처 강국 이스라엘의 성공 노하우 전수

 

  전경련이 요즈마그룹과 업무협약(MOU)을 맺은 것은 현지 스타트업만 7,000개가 넘는 벤처 강국 이스라엘에서 마중물 역할을 해온 요즈마의 노하우를 벤치마킹하기 위해서다. 벤처캐피탈그룹인 요즈마는 ’93년 출범 후 20개가 넘는 이스라엘 스타트업을 미국 나스닥에 상장시키는 등 이스라엘 창업활성화에 크게 기여해왔다.


  이스라엘은 특히 사이보보안, 인공지능 등  미래산업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것으로 유명하다. 카메라센서 기술로 유명한 이스라엘의 모빌아이는 지난해 인텔에 약 17조원에 인수되기도 하였다.


  '2017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 조사'에서도 이스라엘의 텔 아비브는 주요 글로벌 도시를 제치고 6위로 평가된 반면,  한국은 20위권에는 물론 예비후보(델리, 예루살렘, 모스코바, 뭄바이 등)에도 포함되지 못했다.



양국 스타트업 간 교류 지원, 이스라엘식 경제교육 추진 예정


  이번 협약은 단기적으로는 이스라엘 벤처 기업과 한국 스타트업 간의 교류 지원, 장기적으로는 한국 청년들의 기업가정신을 고취하고자 추진되었다. 요즈마그룹은 자신들이 지닌 글로벌 유대인계 네트워크 및 스타트업 지원 경험·노하우를 통해 한국 스타트업 양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전경련은 요즈마의 하브루타 교육*을 접목한 경제교육 프로그램, 기술이전·투자 등을 위한 양국 벤처 교류 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하브루타 교육 :‘우정 또는 유대감, 동지’라는 뜻으로 나이, 계급, 성별에 관계없이 두 명씩 짝을 지어 서로 논쟁을 통해 진리를 찾는 유대인 정통 교육법


[첨부] 전경련-요즈마그룹 업무협약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