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경련 활동 > 언론홍보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니카이 자민당 간사장 초청 조찬간담회 개최
작성자 이소원팀장 / 지역협력팀 작성일 2018-08-01
첨부파일  조찬간담회 개요.pdf

전경련, 日자민당 니카이 간사장 방한단과 만나다


- 니카이 간사장 등 자민당 국회의원 및 관계자 300여명 정책개발 연수차 방한
- 지난 6월 허창수 회장 방일시 자민당 측이 한국 경제계와의 교류 제안
- 니카이계는 매년 국내연수를 실시하다 올해 처음 한국에서 해외연수 개최


  한국 경제계가 일본 집권여당 자유민주당(이하 ‘자민당’)의 핵심인사인 니카이 도시히로 간사장을 단장으로 한 방한단과 만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는 8월 2일(목) 용산 노보텔 앰버서더에서 니카이 간사장 등 일본 국회의원 40여명, 자민당 관계자 등 총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일 양국 산업협력 방안’을 주제로 조찬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허창수 전경련 회장이 일본을 방문했을 때 니카이 간사장 측이 한국 경제계와의 교류행사를 요청해 성사되었다.


전경련, 한국 경제계 대표하여 니카이 방한단과 조찬간담회 가져


​  조찬간담회를 주재한 김 윤 삼양홀딩스 회장(전경련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해는 한일 양국 관계의 새로운 파트너십을 대외적으로 천명한 ‘김대중-오부치 선언’ 20주년이 되는 특별한 해”라며, “지리적으로 가장 가깝고 비슷한 가치관을 공유한 이웃국가로서 일본의 인력난과 한국의 청년실업, 저출산․고령화, 동북아 평화 등 양국이 직면한 여러 이슈들에 관해 협력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한일 양국 산업협력의 전문가인 이형오 숙명여대 경영학부 교수가 연사로 참여했다.


일본 국회의원 해외연수 차원 첫 방한


  니카이 간사장은 일본 여당인 자민당 내에서 아베 총리 다음으로 높은 서열이다. 니카이 간사장계는 매년 일본 국내에서 연수를 진행했으나 올해 처음으로 해외연수를 추진했다. 정책개발과 함께 최근 북한정세 등을 파악하기 위한 목적으로 알려졌다.


  이번 한국연수에 대해 권태신 전경련 상근부회장은 “양국 간 경제협력이 정치·외교관계에 많은 영향을 받는 사실을 감안할 때, 일본 집권당의 핵심 인사가 첫 해외연수를 한국에서 진행한다는 점은 한일관계가 한층 나아질 것이라는 기대감을 준다”며 “니카이 간사장 방한단을 계기로 양국이 미래지향적 협력관계에 박차를 가할 수 있도록 전경련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첨부] 조찬간담회 개요